칼럼초대석
건강상담
여성생활
아이디어세상
소비자길라잡이
청소년 고민상담
잡인터뷰
노무상담
지역뉴스
지역행정
법 률
세 무
부동산정보
지역축제
추천맛집

 


HOME > 커뮤니티 > 지역뉴스

매달 10만원씩 저금하면
작성자 관리자
○ 경기도 2일 공고. 3월 21일 ~ 4월 1일까지 모집

○ 매월 10만원 저축, 3년간 일자리 유지할 경우 3년 후 목돈 마련


근로청년이 매달 10만원씩 저금하면 3년 후 1천만 원의 목돈을 받을 수 있는 제도가 경기도에 신설됐다.

경기도는 올해 6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일하는 청년통장’ 사업을 실시하기로 하고, 사업에 참가할 청년 500명을 21일부터 4월 1일까지 모집한다고 1일 밝혔다.

‘일하는 청년통장’은 취업 중심의 기존 취약계층 청년 지원정책을 탈피해 청년들이 일자리를 유지하고 자산형성을 통해 미래를 계획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원대상은 경기도에 거주하는 만 18세부터 만 34세까지 중위소득 80%이하(1인 가구 기준 약 130만원)저소득 근로청년이다.

단, 1인 소득인정액 기준으로 금형, 주조, 표면처리 등 3D업종은 185만원, 사회적 경제영역은 162만원, 주 40시간 이상 근로자는 144만원의 소득인정액이 있어도 청년통장 모집대상에 포함된다.

참여 대상자가 매월 10만 원을 저축하고 3년 간 일자리를 유지하는 경우, 도와 민간모금액을 매칭 지원해 약 1,000만 원을 받을 수 있게 된다. 지원액은 주택 구입이나 임대, 교육, 창업 자금 등 자립에 필요한 용도로 사용할 수 있다.

신청방법은 관련서류를 작성해 거주시 읍면동 주민센터를 직접 방문해 접수하면 된다. 관련서식은 경기도(www.gg.go.kr)와 경기복지재단(www.ggwf.or.kr) 홈페이지를 통해 내려 받으면 되고 우편접수는 안 된다.

최종 대상자는 5월 2일에서 4일까지 경기도와 경기복지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하게 된다.

자세한 문의는 경기도 콜센터(031-120) 또는 경기복지재단(031-267- 9334~5), 각 시군 사회복지과 등 담당부서로 하면 된다. 카카오톡 ‘@일하는 청년통장’으로도 문의 가능하다.

경기도는 올해 500명을 대상으로 시범사업을 한 후 2018년까지 3년간 총 2,500명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다음글
947 안산 시내 기름값 가장 싼 주유소10곳 업무부
946 안산시,아시아 최초 ESTC유치 업무부
945 상록수보건소 치매 조기검진 예정 업무부
944 어르신 무료 건강검진 진행 김민아
943 메르스 예방법’ 업무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