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초대석
건강상담
여성생활
아이디어세상
소비자길라잡이
청소년 고민상담
잡인터뷰
노무상담
지역뉴스
지역행정
법 률
세 무
부동산정보
지역축제
추천맛집

 


HOME > 커뮤니티 > 지역뉴스

단시간 노동자 노동인권 보호
작성자 관리자
안산시는 지난 14일 오전 10시 시청 제1회의실에서 고용노동부 안산고용노동지청, ㈜BGF리테일, ㈜GS리테일, ㈜코리아세븐, (주)롯데리아가 참여한 가운데 ‘단시간노동자 노동인권 보호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은 안산시비정규직노동자지원센터가 지난 5월부터 안산지역 단시간노동자들의 노동실태를 조사하고, 개선사업을 진행한 결과에 기초해 노동환경 개선을 위해서는 개별 사업장뿐만 아니라 프랜차이즈 본사, 관리감독기관의 적극적인 역할이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라 추진되었다.
이날 협약식에는 신규업체 ㈜BGF리테일과 ㈜GS리테일, ㈜코리아세븐 3사가 참여를 하였으며, ㈜롯데리아가 지난 해에 이어 갱신협약업체로 다시 참여하였다.
협약기관장 인사를 통해 제종길 안산시장은 “단시간노동자들의 노동인권보호를 위해 협약식을 추진하게 되어 기쁘다”며, “안산시는 기초자치단체 최초로 노동인권보호 및 증진을 위한 조례를 만들었으며 어렵게 일하는 분들의 노동인권보호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익환 고용노동부 안산고용노동지청장은 “안산에서 이런 협약이 이루어지게 되어 고무적으로 생각한다. 1년 동안 활동하신 노동인권지킴이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오늘 협약에 참여한 업체는 CU편의점, GS25, 세븐일레븐, 롯데리아, 엔제리너스 등의 브랜드를 관리하고 있는 프랜차이즈 본사로 안산시내 351개의 매장이 소속되어 있다.
협약에 참석한 GS리테일 김성기 상무를 포함한 4개사 임원들은 협약에 임하는 소회를 밝히며 “기초적인 근로기준법이 지켜지고 있지 않은 환경에 안타까운 마음”이라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적극적인 가맹점주 교육과 지속적인 홍보를 통해 기본적인 근로기준법이 지켜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입을 모아 의지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각 협약기관장들은 안산시에서 일하는 단시간노동자들의 열악한 노동환경 개선과 노동인권 보호를 위해 사업장에서의 노동관계법 준수를 위한 기반을 조성하고, 법 준수 및 기초고용질서 정착을 위한 홍보와 교육, 지역사회의 노동관계법 준수 환경을 만드는데 협력하기로 했다.
안산시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단시간노동자들의 노동환경이 좀 더 나아지기를 바라며 관계기관과의 적극적인 협력을 통해 시민들의 노동인권이 보호되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다음글
951 안산시·경기중기센터 골목상권 활성화 협약식 개최 김민아
950 롯데백화점 안산점 지역주민 ''우선 채용'' 김민아
949 안산시립노인전문병원 전국 ''''최고'''' 김민아
948 매달 10만원씩 저금하면 업무부
947 안산 시내 기름값 가장 싼 주유소10곳 업무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