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상담
여성생활
아이디어세상
소비자길라잡이
청소년 고민상담
잡인터뷰
노무상담
지역뉴스
지역행정
법 률
세 무
부동산정보
지역축제
추천맛집

 


HOME > 커뮤니티 > 지역행정

안산시, 오는 21일까지 건강용품 판매를 위한 집합행위 금지
작성자 관리자

道 최초, 지역 확산 방지위한 발 빠른 선제적 대응 조치…시민 협조 당부

안산시가 경기도 최초로 4일 오후 6시부터 오는 21일 자정까지 관내에서의 ‘건강식품 판매 및 의료기기 홍보 관련 집합행위’를 금지하기로 했다.

특히 이번 서울 관악구 건강용품 판매점발 확산의 유사 사례를 예방하기 위해 정부와 경기도에 이 같은 조치의 확대를 건의한다.

이날 시에 따르면 수도권 내 집단감염이 산발적으로 이어지고 있는 데다, 지난 3일부터 이날까지 관내에서 리치웨이 홍보관 방문자와 근무자가 잇따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지역 확산이 시작되는 게 아니냐는 우려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윤화섭 시장은 확진자 발생 보고를 받은 직후 건강용품 판매점 확산 사태를 저지하고 유사 사례를 예방하기 위해 건강식품 판매 및 의료기기 홍보 관련 집합행위를 금지하는 행정명령을 도내 최초로 발령하기로 했다.

시는 이에 따라 건강기능식품 및 의료기기 홍보관의 경우 건강용품 판매를 위해 감염병에 취약한 고위험군으로 분류되는 어르신들을 상대로 밀폐된 공간에서 강연하고 노래를 부르거나 물건을 홍보하는 행위 등에 대해 정부와 경기도 조치를 기다리지 않고 선제적으로 집합금지조치 했다.

이번 조치로 안산시 전역에서는 이날 오후 6시부터 오는 21일 자정까지 어르신 대상 건강용품(건강기능식품, 의료기기 등) 판매를 위한 집합홍보, 집단교육, 집합판촉 행위가 모두 금지된다.

시는 집합금지 조치사항 준수 여부와 밀폐·밀집·밀접시설 내에서 방역조치에 반하는 유사사례 불법행위에 대한 현장 점검을 벌여 위반 행위 적발 시 관계법령에 따라 즉시 고발 조치할 방침이다.


장병옥 기자

 
 
다음글
142 안산시 단원구, 무단방치차량 일제정리 김성희
141 안산시, 코로나19 장기화 ‘사각지대’ 없앤다 김성희
140 안산시, 불법 주방용 오물분쇄기 유통․판매 지도단속 김성희
139 안산시, ‘2층 버스’ 개통… 강남~대부도 달린다단여백 김미나
137 안산시, 선부다목적체육관 준공 김미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