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초대석
건강상담
여성생활
아이디어세상
소비자길라잡이
청소년 고민상담
잡인터뷰
노무상담
지역뉴스
지역행정
법 률
세 무
부동산정보
지역축제
추천맛집

 


HOME > 커뮤니티 > 건강상담

고지혈증은 왜 위험할까?
작성자 강남온누리한의원
고지혈증은 왜 위험할까?




건강검진시 가장 흔한 이상소견중의 하나는 고지혈증입니다. 혈중 총 콜레스테롤이 240㎎/㎗, 중성지방이 200㎎/㎗ 이상이면 이른바 고지혈증에 해당됩니다.

고지혈증은 동맥경화의 주된 원인이 될 뿐만 아니라 협심증, 심근경색, 뇌졸중(중풍), 고혈압, 심현관질환, 비만, 당뇨병, 췌장염, 치매, 지방간처럼 무서운 질환을 불러들입니다.

사람에 따라 다르지만 몸에 퍼져있는 혈관을 모두 이으면 9만~13만km가 됩니다. 지구둘레가 4만km이니까 지구를 3바퀴나 돌 수 있는 길이입니다. 그리고 혈액이 한 지점에서 출발한 후 혈관 전체를 돌아 제자리에 오기까지는 18초란 시간이 걸립니다. 이처럼 긴 혈관을 빠르게 움직이는 혈액을 통해 전신에 산소와 영양분이 공급되고 이산화탄소와 노폐물이 걸러지며 호르몬 항체 등이 순환하므로 혈관이 튼튼하지 않으면 건강을 담보할 수 없습니다.

혈관은 18세 안팎일 때 가장 깨끗하고 탄력이 있습니다. 이후에는 노화의 길을 걷게 됩니다. 노화의 원인은 다양하지만 가장 직접적인 원인은 혈관 내벽에 들러붙는 콜레스테롤과 중성지방입니다. 이들 지방질은 혈관벽에 붙어 산화되고 혈관내피세포를 손상시킵니다. 손상된 틈새로 칼슘과 같은 무기질이 쌓이고 백혈구의 일종인 단핵구가 혈관벽안으로 침투합니다. 이 단핵구는 대식세포로 바뀌어 산화된 지방질을 잡아먹지만 이 세포의 수가 지나치게 증가하면 거품형태의 포말세포를 형성합니다. 포말세포의 중심부는 시간이 지나면서 죽고 지방질이 끈적하게 고인호수를 형성합니다. 이런 죽상동맥경화반은 점점 혈관을 좁힐 뿐만 아니라 어느 순간 일시에 떨어져나가 뇌나 심장에 이르는 중요한 혈관을 막을 수도 있습니다.

고지혈증은 동맥경화의 주요 원인입니다. 동맥경화란 동맥내벽이 두터워져서 동맥내경이 좁아지는 상태를 말합니다. 동맥경화가 원인이 되어 발생하는 질환에는 협심증, 심근경색증 등과 같이 심장에 혈액을 공급하는 관상동맥이 좁아져 생기는 관상동맥질환, 뇌로 가는 혈관이 좁아져 생기는 뇌경색증 및 사지로 가는 혈관이 좁아지는 말초혈관 장애 등이 있습니다. 콜레스테롤치가 220mg/dl이상이면 관상동맥질환의위험이 현저히 증가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권장되는 혈중지질의 적정수준은 콜레스테롤 200mg/dl 미만, 중성지방 150mg/dl 미만입니다. LDL콜레스테롤은 130mg/dl미만으로, HDL콜레스테롤은 40mg/dl이상으로 유지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또 콜레스테롤 수치가 높아지면 중풍전조증이 나타납니다. 몸이 몹시 과로한 상태에서 가끔씩 눈꺼풀이 자기도 모르게 파르르 하게 떨리는 경우는 크게 걱정을 하지 않아도 되지만 지속적으로 떨릴 때는 전해질 부족이나 뇌에 병변이 있어 병이 되기 때문에 병원에 가봐야 합니다. 손가락이나 근육이 떨리는 경련이 자주 일어나거나 피부에 벌레나 이가 기어 다니는 것 같은 느낌이 있거나 머리카락이 붙은 것처럼 근질근질 하거나 한쪽 팔 다리가 힘이 없거나 저릴 때나 손이 떨리는 수전증이 오면 중풍이 오기 전에 나타나는 전조증이기 때문에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이런 증상과 함께 어지럽거나 머리가 아프면서 속이 울렁거리고 귀에 소리가 나는 증상이 함께 나타나면 중풍이 임박했다는 경고입니다.




강남온누리한의원(www.i-onnuri.co.kr 02-573-8375)최강진원장

 
 
다음글
건강상담 단 음식 많이 먹으면 당뇨병 오나? 강남온누리한의원
건강상담 당뇨진단, 어떻게 하나? 온누리한의원
건강상담 전립선비대증의 자가진단 강남온누리한의원
건강상담 어린이 오줌싸게 강남온누리한의원
건강상담 혈액을 맑게 해야 건강해진다 강남온누리한의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