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상담
여성생활
아이디어세상
소비자길라잡이
청소년 고민상담
잡인터뷰
노무상담
지역뉴스
지역행정
법 률
세 무
부동산정보
지역축제
추천맛집

 


HOME > 커뮤니티 > 소비자길라잡이

영유아용 식품 알레르기 유발 성분 검출
작성자 소보원

이유식·초코렛·비스켓 등 영유아용 식품 23.3%(14개)에서 표시하지 않은 땅콩·우유 등 알레르기 유발 성분이 검출됐다.
특히 알레르기에 민감한 유아가 주로 섭취하는 특수용도 이유식 10개 제품 중 3개에서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키는 우유 성분이 검출돼 더 큰 문제점으로 지적됐다.
식품 알레르기는 특정 식품 항원에 대해 면역계가 과잉 반응하는 것으로, 극소량을 섭취해도 사망할 수 있어 문제가 심각하다.
이 같은 결과는 한국소비자보호원이 2006년 9월에서 12월까지 영유아용 식품(이유식, 초코렛, 비스켓 등) 60개 제품을 대상으로 주요 알레르기원 5가지 성분 표시실태를 시험 검사한 결과 나타났다.
알레르기가 있는 아이가 주로 섭취하는 특수용도 이유식 10종, 초코렛 24종, 비스켓 26종을 대상으로 알레르기 유발성분 혼입여부를 시험한 결과, 23.3%(14개 제품)에서 표시되지 않은 알레르기 유발성분이 검출됐다.
제품별로는 영유아용 특수 이유식은 30%(3개)에서 우유 성분이 검출됐고, 초코렛은 20.8%(5개)에서 땅콩이, 비스켓은 23.1%(6개)에서 땅콩·계란·대두가 검출됐다.
이번 시험대상에 포함된 영유아용 이유식은 유당불내성·설사·우유알레르기를 보이는 영유아를 위해 소의 우유 성분을 제외하고 만들어진 제품이 대부분이었다.
이번 조사결과, 초코렛 4개 제품과 비스킷 6개 제품이 대두 레시틴 성분을 '유화제'라는 주 용도명만으로 표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시험 결과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키기에 충분한 양의 대두성분이 검출돼, 대두 알레르기 환자가 해당 제품을 섭취할 경우 큰 위험에 이를 수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현행 표시기준은 알레르기 유발성분이 원재료로 사용된 경우 제품 겉면에 다른 원재료 성분과 함께 나열해 표기하도록 하고 있다.
그러나 극소량 혼입만으로도 알레르기 환자가 사망에까지 이를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할 때, 알레르기 성분이 사용된 경우 주의·경고 문구를 삽입하거나 굵은 글씨로 구분 표시하는 등 소비자가 쉽게 식별할 수 있는 방향으로 표시기준을 개선할 필요가 있었다.

 
 
다음글
소비자길라잡이 어학연수, 중도해지시 환불 못받아 소보원
소비자길라잡이 이동전화 부가서비스 요금, 부당 청구 소보원
소비자길라잡이 비만관리 경험자 부작용 대책 필요 소보원
소비자길라잡이 가구 관련 소비자 피해사례 소보원
소비자길라잡이 상온 판매되는 묵 제품 냉장유통 필요 소보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