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상담
여성생활
아이디어세상
소비자길라잡이
청소년 고민상담
잡인터뷰
노무상담
지역뉴스
지역행정
법 률
세 무
부동산정보
지역축제
추천맛집

 


HOME > 커뮤니티 > 소비자길라잡이

가스기기에 의한 일산화탄소 중독사고 대책 마련
작성자 소비자원

가스보일러·순간가스온수기 등 가스기기 이용 중 일산화탄소에 중독돼 사망이나 부상을 당하는 피해가 해마다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일산화탄소 중독사고의 경우 사고 건당 평균 사망수가 1.0명으로 화재·폭발 등 전체 가스기기 사고 사망자수(건당 평균 0.2명)에 비해 약 5배 정도 높아 대책 마련이 시급한 것으로 드러났다.
그러나 미국, 일본 등 선진국과 달리 우리나라의 경우 사고 예방을 위한 통일된 위해정보 수집체계 등이 마련돼 있지 않아 문제점으로 지적됐다. 한국소비자원은 2002년~2006년 가스기기 사고통계 및 액화가스법 등 관련 법규를 분석하고, 미국·일본의 관련 정책을 검토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한국가스안전공사 통계에 의하면 2002년부터 2006년까지 전체 가스기기 사고 541건 중 일산화탄소 중독에 의한 사고는 7.8%(42건)였다. 총 135명의 사상자가 발생해 사고 1건당 평균 3.2명의 사상자가 발생했으며, 2003년 이후 사상자수는 매년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일산화탄소 중독사고의 경우 사고 1건당 평균 사망자 수가 1.0명으로, 화재나 폭발 등을 포함한 전체 가스기기 사고의 사망자 수(1건당 평균 0.2명)보다 약 5배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
가스기기별로는 가스보일러 사용 중 사고가 발생하는 경우가 81.0%(34건)이었으며, 나머지는 순간가스온수기 사고였다. '가스보일러·순간가스온수기'의 일산화탄소 중독사고 42건의 피해원인을 분석한 결과, '급·배기구 작동불량', '환기 불량 장소에 설치하는 등 기기설치불량', '무자격자에 의한 잘못된 기기 설치' 등이 주요 원인이었다.
최근 미국, 일본 등에서는 일산화탄소 중독으로 인한 사고에 대해 적극적인 대책을 강구하고 있다. 미국은, 70년대부터 전미상해조사전산망(NEISS: National Electronic Injury Surveillance System)을 운영해 제품 안전과 관련된 정보들을 체계적으로 구축해왔으며, 이 중 일산화탄소 중독도 주요 정보 중 하나로 관리하고 있다. 또한 소비자제품안전위원회(CPSC: Consumer Product Safety Commission)는 지난 5년간 사고 예방을 위한 사업에 매년 약 20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정보축적, 안전기준 제정, 리콜명령, 소비자정보제공 등의 다양한 대책을 추진하고 있다. 과거 21년간 일산화탄소 중독으로 218명이 사망한 일본의 경우, 배기판 작동불량으로 다수의 중독 사고가 발생한 순간가스온수기 제품에 대해 2006년 7월 리콜명령과 사용자주의경보를 발령한 바 있다.
그러나 우리나라의 경우 아직 일산화탄소 중독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낮아, 관련 위해정보가 체계적으로 수집되지 못하는 등 피해예방을 위한 대책이 미비한 실정이다.


 
 
다음글
소비자길라잡이 2006년 전자상거래 소비자피해 소비자원
소비자길라잡이 어린이 안전사고 매년 지속적으로 증가 소비자원
소비자길라잡이 부동산담보대출 소비자불만 증가 한국소비자원
소비자길라잡이 휴대폰 피해, 31.2% 증가 한국소비자원
소비자길라잡이 이륜자동차 10대중 7대는 무보험 소보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