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상담
여성생활
아이디어세상
소비자길라잡이
청소년 고민상담
잡인터뷰
노무상담
지역뉴스
지역행정
법 률
세 무
부동산정보
지역축제
추천맛집

 


HOME > 커뮤니티 > 소비자길라잡이

이동전화 명의도용 피해
작성자 소비자원


이동전화 가입(계약)시 가입자 본인 확인 여부를 소홀히 하여 타인 등에 의한 명의도용 피해가 매년 꾸준히 발생하고 있어 피해자의 심적, 경제적 고통은 물론 그 해결도 쉽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명의도용 피해 중 64.9%가 본인이 알지 못한 상태에서 가입됐으며, 제3자인 타인이 명의를 도용하여 가입한 경우도 전체의 53.6%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44.3%가 이러한 명의도용 피해 사실을 이동전화 가입일로부터 1년 이상 지난 후에 요금 청구를 통해 인지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54.3%는 명의도용으로 인해 발생된 요금에 대해 신용정보회사로부터 채권추심 등 요금 납부 독촉을 받은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소비자원(www.kca.go.kr)은 2006년 1월부터 2007년 10월까지 접수된 이동전화 명의도용 피해구제 151건을 분석한 결과, 이 같이 나타났다며 ▲대리인에 의한 가입 신청시 가입(명의)자 본인에게 이용계약서 교부 확인, ▲요금연체정보 제공시 가입(명의)자 본인 여부 확인 절차 마련 등 제도개선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명의도용으로 인한 피해사례 151건 중 53.6%(81건)가 제3자인 타인이 도용하여 가입된 것으로 나타났으며, 64.9%(98건)가 본인이 알지 못한 상태에서 가입된 것으로 조사됐다. 또한, 친구, 선배 등 지인에 의한 도용이 23.8%(37건), 부모 등 친족관계에 의한 도용도 22.6%(34건)가 있었다.
이는 현행 이용약관상 이동전화 가입을 신청할 경우 본인 신분증 등 구비서류 첨부 및 가입자 본인 여부를 확인하도록 규정하고 있으나, 대리점 등에서 이러한 규정을 제대로 지키지 않은 채 가입이 이루어지고 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한편, 신분증 분실(또는 도난)로 인한 명의도용도 11.3%(17건)로 나타나 평소 신분증 등 개인정보 관리에 대한 소비자의 주의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피해사례 분석 결과 54.3%(82건)가 채권추심사로부터 요금 납부 독촉을 받은 후에야 명의도용 사실을 알게 되었으며, 이동전화 가입일로부터 1년 이상 지난 후 알게 된 경우가 44.3%(67건)로 명의도용 피해 사실을 인지하기까지 상당한 시간이 걸린 것으로 나타났다.
전기통신사업법에 의하면 신용정보집중기관 등 관계기관에 이용자의 요금연체정보를 제공하면서 당해 이용자에 대하여 본인여부 등 필요한 확인을 하도록 규정하고 있으나, 이동통신사가 실 가입자 본인 여부에 대해 확인을 제대로 하지 않은 채 체납 정보를 제공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피해사례 151건에 대해 명의도용 피해자에게 청구된 총 금액(가입비, 단말기 대금, 통신요금 등)은 약 2억원으로, 1인당 평균 132만원의 요금이 발생된 것으로 나타났다.
 
 
다음글
소비자길라잡이 이러닝서비스, 해약시 피해 발생 소비자원
소비자길라잡이 수입 유아용 완구, 안전성 강화 시급 소비자원
소비자길라잡이 애완견 구입후 7일 이내 죽어도 보상 못받아 소비자원
소비자길라잡이 안티스파이웨어, 불공정 약관 개선 시급 소비자원
소비자길라잡이 신발 관련 소비자 피해 증가 소비자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