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상담
여성생활
아이디어세상
소비자길라잡이
청소년 고민상담
잡인터뷰
노무상담
지역뉴스
지역행정
법 률
세 무
부동산정보
지역축제
추천맛집

 


HOME > 커뮤니티 > 소비자길라잡이

보험청약제도 개선 필요
작성자 운영자


보험은 무형의 상품으로 그 내용을 바로 이해하기 어렵고 판매방법에서도 방문판매, 전화권유판매, 홈쇼핑판매, 통신판매, 온라인판매 등 특수거래를 통해 판매돼, 소비자들이 보험 상품의 내용을 충분히 이해하지 못한 상태에서 보험모집인의 권유에 의해 충동적이거나 불필요한 계약을 하는 경우가 많다.
한국소비자원이 2004년∼2006년 3년간 한국소비자원에 접수된 보험 관련 피해구제 사건 2,333건을 분석한 결과, 10건 중 1.5건이 부실한 계약체결을 이유로 청약철회 또는 계약의 취소 , 무효를 요청하고 납입한 보험료 환급을 요청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은 이같은 피해를 줄이기 위해서는 청약철회 제도에 있어서도 현행 보험표준약관상 청약일로 되어있는 청약철회 기산일을 계약서(또는 청약서부본) 교부일로 변경하는 등의 제도 개선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보험과 관련하여 한국소비자원에 접수된 소비자상담은 2004년 8,763건, 2005년 9,486건, 2006년 9,804건, 2007년 7,999건으로 대체로 증가하는 추세이며, 특히 피해구제 건은 2004년 645건에서 2005년 799건, 2006년 889건, 2007년 1,126건으로 계속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004년 1월부터 2006년 12월까지 접수된 보험 관련 피해구제 2,333건을 분석한 결과, 소비자피해 발생 원인으로 ‘불명확한 계약체결로 인한 보험료 전액 환급 요청 건’이 15.0%(351건)으로 나타났다. 불명확한 계약을 세분화하여 분석해 보면, ‘계약서 미교부 등 부실모집’이 5.4%, ‘상품설명 불충분’이 5.4%, ‘조건 모집 후 약속 불이행’이 2.7%, ‘모집인 청약서 대리작성’이 0.4%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29개 보험회사(생명보험회사 18개 회사, 손해보험회사 11개 회사)를 대상으로 97개 보험 상품에 대하여 청약서부본 교부 실태를 파악해 본 결과, 미교부한 경우가 9.3%, 청약일로부터 5~6일 지나서 발송한 경우가 10.3%였으며, 교부방법에서도 청약서부본을 일반우편으로 발송한 경우가 33.0%로 나타났다.
현재 보험 표준약관상 계약철회의 기산일은 “계약 청약일로부터 15일 이내”로 규정하고 있지만 청약서부본 교부실태에서 볼 수 있듯이 실제 사업자는 청약일로부터 5~6일후 계약서를 교부하거나(10.3%) 아예 교부하지 못한(9.3%)경우도 있었다.


 
 
다음글
소비자길라잡이 4월 첫째주 뉴스위크 운영자
소비자길라잡이 학습 교재 관련 소비자 피해 어학교재 최다 소비자원
소비자길라잡이 브랜드 쌀 34개 중 13개 제품 표시 위반 운영자
소비자길라잡이 휴대기기용 배터리 사용시 주의 소비자원
소비자길라잡이 안전 사고 빈발하는 슬라이딩 자동문 소비자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