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상담
여성생활
아이디어세상
소비자길라잡이
청소년 고민상담
잡인터뷰
노무상담
지역뉴스
지역행정
법 률
세 무
부동산정보
지역축제
추천맛집

 


HOME > 커뮤니티 > 소비자길라잡이

어린이용 놀이매트 유해 물질 관리 기준 시급
작성자 소비자원



가정에서 많이 사용하는 어린이용 놀이매트 15개 제품 중 7개 제품에서 환경호르몬 추정 물질인 프탈레이트계 가소제(딱딱한 특성을 지닌 플라스틱에 유연성 및 탄성을 주기 위해 첨가되는 물질)가 검출됐다.
한국소비자원(www.kca.go.kr)은 시중에서 유통되는 놀이매트 15개 제품을 구입해 프탈레이트계 가소제 등 유해 성분 함유 여부, 경고 문구 표시 실태 등을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또한 현행 ‘품질경영 및 공산품안전관리법’에 따라 완구로 분류ㆍ관리되고 있는 ‘퍼즐형 놀이매트’의 경우 자율안전확인마크(KPS)를 부착하지 않고 유통되는 제품이 있었으며, 일반 놀이매트는 유해 물질 기준이 없어 유해 물질 관리 기준 제정 등 안전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지적했다.
시판되는 놀이매트 15종에 대하여 프탈레이트계 가소제 6종(DBP, BBP, DEHP, DNOP, DINP, DIDP)의 함유 여부를 시험한 결과, 7개 제품(46.7%)에서 DEHP, DINP 등 가소제가 검출됐다.
시험 대상은 일반 놀이매트 11종(PVC 재질 9종, PE재질 2종), 퍼즐형 놀이매트 4종(EVA 재질)이었으며, PVC재질 제품 9종 가운데 7종(77.8%)에서 DEHP(디에틸헥실프탈레이트)가 24.8~31.8%, DINP(디이소노닐프탈레이트)가 28.5~34.9%까지 검출됐다. 그러나 PVC를 제외한 재질로 만든 제품에서는 검출되지 않았다.
현재 EU에서는 DEHP, DBP, BBP 등 3종은 완구 및 육아용품에 0.1%를 초과해 사용하지 못하도록 하고 있으며 DINP, DIDP, DNOP는 어린이가 입에 넣을 수 있는 완구나 육아용품에 0.1%를 초과해 사용할 수 없도록 규제하고 있다. 미국도 동일한 수준의 규제 내용을 담은 법안을 의회에 제출해 놓고 있는 등 안전 기준을 강화하는 추세다.
우리나라는 2008년 1월부터 완구 및 영유아용 합성수지제품 등에 프탈레이트계 가소제를 규제하기 시작했으나 EU 등과는 달리 4종(DEHP, BBP, DBP, DNOP)만을 규제(0.1% 이하)하고 있고, 2종(DINP, DIDP)은 용출 가능성에 대한 경고 문구만 표시하도록 하고 있다.
숫자ㆍ한글ㆍ그림 등이 포함된 ‘퍼즐형 놀이매트’의 경우, 현행 ‘품질경영 및 공산품안전관리법’에 따라 완구로 분류ㆍ관리돼 가소제ㆍ중금속 등 유해 물질 기준과 표시 기준 등 안전 기준을 준수하도록 규정돼 있다. 그러나 일반 놀이매트는 유해 물질 기준이 없어 사업자가 유해성 검사를 자의적으로, 그나마 일부 사업자만이 시행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EU 및 미국은 놀이매트를 완구 또는 어린이용품으로 지정, 중금속과 가소제 등 화학 성분이 기준치를 초과할 경우 리콜 대상에 포함하는 등 적극적인 조치를 취하고 있다.

 
 
다음글
소비자길라잡이 홈쇼핑 여성 속옷세트 염색성 등 품질 미흡 소비자원
소비자길라잡이 치과 임플란트 부작용 많아 소비자원
소비자길라잡이 일반의약품 어려운 용어 사용 읽기 힘들어 소비자원
소비자길라잡이 해외여행상품 인터넷 표시가격과 실제가격 달라 소비자원
소비자길라잡이 커피 등 7개 품목의 국내외 가격 실태 조사 소비자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