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초대석
건강상담
여성생활
아이디어세상
소비자길라잡이
청소년 고민상담
잡인터뷰
노무상담
지역뉴스
지역행정
법 률
세 무
부동산정보
지역축제
추천맛집

 


HOME > 커뮤니티 > 아이디어세상

야채·과일 적정 보관온도는?
작성자 관리자
소비자가 알아야 할 ‘올바른 식품저장방법’

식품의약품안전청은 가정에서 식품을 신선하게 보관하고 위생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소비자가 알아두어야 할 ‘올바른 식품저장방법’을 22일 소개했다.

바나나 등 열대과일을 냉장 보관할 경우 저온장해를 일으키기 때문에, 과일이나 채소는 재배할 때의 온도에 맞춰 보관해야 신선하게 먹을 수 있다는 것이다.

예컨대, 열대과일인 파인애플는 4~8℃, 바나나는 11℃~15℃를 넘는 온도에서 보관해야 저온장애를 피할 수 있다. 오이·가지는 7℃, 고구마는 10℃, 토마토는 7~10℃를 넘는 온도에서 보관해야 한다.

빵이나 떡은 냉장보관하면 열에 의해 부드러워졌던 전분이 다시 굳어져 딱딱하게 되므로 단기간 보관은 실온에서, 장기간 보관은 냉동보관해야 맛의 변화가 적다.

땅콩 등의 견과류, 옥수수·쌀·보리 등의 곡류, 고추, 무화과, 향신료 등은 곰팡이가 피지 않도록 습기가 차지 않는 곳에 보관하는 것이 좋다.

된장의 경우에는 실온에서 보관하면 발효과정에서 생성된 아미노산과 당이 반응하여 검게 변하게 되므로 이를 늦추기 위해 산소와 빛의 영향을 덜 받도록 냉장보관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식약청은 식품을 구매하여 가장 안전하게 섭취하기 좋은 방법은 오염되지 않은 신선한 식품을 적당량 구매하여, 빠른 시간내에 소비하는 것이라며, 다만 식품을 장기간 보관하고 섭취하는 경우에는 식품별로 특성에 맞게 보관할 것을 당부했다.

문의 : 식품의약품안전청 식품기준과 02-380-1690

 
 
다음글
5 쌀 뜨물 활용법 전희정
4 라면에 함께 넣으면 맛있는 재료 이상미
3 난방비를 최대한 아끼는법 이상미
2 혼자만 알기엔 너무나 아까운 생활정보 이상미
1 집안냄새 0% 도전기.음식 썩는 냄새에서부터 신발 구린내까지 이상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