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상담
여성생활
아이디어세상
소비자길라잡이
청소년 고민상담
잡인터뷰
노무상담
지역뉴스
지역행정
법 률
세 무
부동산정보
지역축제
추천맛집

 


HOME > 커뮤니티 > 소비자길라잡이

공동주택 음식물쓰레기 수거함 구조 개선 필요
작성자 소비자원
아파트에서 주로 사용되는 용기식 음식물쓰레기 수거함 덮개의 손잡이에서 식중독을 유발하는 황색포도상구균 및 대장균군 등이 다량 검출됐다. 또한 음식물쓰레기 수거함의 대부분이 손으로 열어서 버리는 방식으로 이 과정에서 손으로 각종 세균이 전이되어, 위생상의 문제를 일으킬 우려가 큰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한국소비자원(www.kca.go.kr)이 서울 및 수도권 지역 공동주택에서 사용되는 용기식 음식물쓰레기 수거함 덮개 30개의 위생실태를 점검한 결과에 따른 것이다. 시험대상 30개중 19개 수거함 덮개 손잡이에서 공공시설물인 지하철손잡이, 화장실손잡이 등에서 검출되지 않았던1) 대장균군이 평균 100㎠당 3천8백 검출됐다. 이는 공중화장실 좌대에 존재하는 대장균군2)의 약 9배에 해당하는 수치이다.
시험대상 30개 수거함중 1개를 제외한 모든 덮개 손잡이에서 일반세균이 평균 100㎠당 66만3) 검출됐는데, 이는 지하철 손잡이에서 검출된 일반세균수의 약 770배에 달한다. 또한 9개 수거함 덮개 손잡이에서는 공공시설물에서 전혀 검출되지 않았던 식중독을 일으키는 황색포도상구균이 검출됐다.
이는 음식물쓰레기를 버리고 수거하는 과정에서 수거함 덮개가 부패한 음식물쓰레기 및 그 침출수로 오염되면서 세균이 번식하기 때문인데, 더운 여름철에는 수거함 덮개에 부착된 균들이 단시간에 급격하게 증가한다. 특히 황색포도상구균은 다량 오염된 상태에서는 30℃에서 최대 30일 이상 생존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나 수거함 사용 후 일상생활에서 이차오염을 일으킬 가능성이 매우 큰 것으로 조사됐다.
용기식 음식물쓰레기 수거함 덮개 손잡이에 접촉한 손을 접촉 전과 비교한 결과 황색포도상구균이 전이된 것으로 나타났으며, 수거함 주변의 땅에 있는 균이 신발바닥으로 전이되는지 시험한 결과에서도 황색포도상구균이 전이된 것으로 조사됐다. 또한 대장균군도 손과 신발바닥으로 각각 4백5십, 2천9백, 일반세균도 손과 신발바닥으로 각각 3만4천, 9만1천 전이된 것을 확인했다.
따라서 음식물쓰레기를 버리는 과정에서 손 등의 직접적인 신체 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페달을 이용해 덮개를 여닫을 수 있도록 수거함 구조를 개선할 필요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우리나라 음식물쓰레기는 수분 및 유기물이 많아 부패의 가능성이 높고 가정에서 비닐봉투 사용 시 수분이 빠져나가지 않아 수거함 주위가 침출수로 인해 오염되기 쉬우므로 가급적 수분이 빠져나갈 수 있는 구조의 용기에 보관해서 버리고 발생된 침출수는 별도로 버리는 것이 위생적이다.

 
 
다음글
소비자길라잡이 가스기기에 의한 일산화탄소 중독사고 대책 마련 소비자원
소비자길라잡이 2006년 전자상거래 소비자피해 소비자원
소비자길라잡이 어린이 안전사고 매년 지속적으로 증가 소비자원
소비자길라잡이 부동산담보대출 소비자불만 증가 한국소비자원
소비자길라잡이 휴대폰 피해, 31.2% 증가 한국소비자원